파운트AI, 대선 정보 알려주는 챗봇 '로즈'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파운트AI(대표 주동원)는 4일 메신저를 통해 대통령 선거정보를 쉽게 찾아볼 수 있는 인공지능 챗봇 '로즈'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파운트AI는 로보어드바이저 전문 업체 파운트의 자회사로 올해 초 설립됐다. 인공지능 챗봇과 빅데이터, 머신러닝을 활용한 컨설팅 등 사업을 운영한다.

대선봇 로즈는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를 통해 제공된다. 누구든지 플러스친구 찾기에서 '대선봇'을 검색, 친구 추가를 하면 이용할 수 있다.

대선봇 로즈는 파운트AI의 독자적 자연어처리 기술 및 머신러닝 기법을 이용해 개발됐다. 메신저를 통한 모든 질의 응답을 사람이 아닌 인공지능 로즈가 대답한다.

대선봇 '로즈' 서비스화면,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추가로 이용할 수 있다.
<대선봇 '로즈' 서비스화면,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추가로 이용할 수 있다.>

대선 후보의 기본정보는 물론, 후보자별 공약, 지지율 및 주요뉴스 등 대선 관련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현재 베타서비스 단계로 대선 후보자가 확정되는 오는 16일 정식 버전을 선보인다.

파운트AI는 베타 서비스에서는 단순 여론조사만 제공하지만 정식버전에서는 빅데이터와 머신러닝 기반 당선 예측 모델도 선보일 계획이다.

이외에도 투표 일정 및 우리동네 투표소 확인 등 투표관련 정보도 제공한다.

주동원 파운트AI 대표는 “정치 주제가 예민한 분야인 만큼 기존 개발한 챗봇 엔진 대신, 도메인을 축소한 대선전용 챗봇 엔진을 새로 만들었다”며 “논란의 여지가 있는 답변을 차단하기 위해 응답 가능 범위를 인위적으로 포기한 점이 아쉽지만, 챗봇이 더 알려지는 계기는 물론이고 투표율을 올리는데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명희 기업/정책 전문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