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진엔터테인먼트, 제3회 레진코믹스 세계만화공모전 수상작 발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제3회 레진코믹스 세계만화공모전 수상작 이미지<사진 레진엔터테인먼트>
<제3회 레진코믹스 세계만화공모전 수상작 이미지<사진 레진엔터테인먼트>>

레진엔터테인먼트는 '제3회 레진코믹스 세계만화공모전' 수상작으로 '바람' 등 11편을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레진코믹스 세계만화공모전은 대상 1억원 등 상금 기준 국내 최대 웹툰공모전이다. 모두 623편이 출품된 이번 공모전에서 대상은 판타지 웹툰 '바람(작가 유연)'이 받았다. 바람은 조선시대 배경으로 주인공과 동반자의 낯선 세계 여행을 그린 판타지 사극이다.

2000만원 상금이 수여되는 최우수상에는 로맨스 장르 '봄이 피는 심장(작가 다미)'이 선정됐다.

우수상에는 '프릭퀀시(작가 제로,사콘)' '팔협쟁의(작가 심유검)' '로즈문(작가 메이플독)' '보통남남(작가 래시)' '파워오브러브(작가 요스)' '달래야(작가 춘애)' '남수가 기다리는 목욕탕(작가 오이비누)' '수화(작가 커)' '십이월에(작가 김온)'가 선정됐다. 우수상 수상자는 각각 300만원 상금을 받는다.

수상작은 웹툰 플랫폼 레진코믹스에서 순차 연재한다. 작품에 따라 미국과 일본 레진코믹스 서비스 기회를 제공, 해외 진출을 돕는다.

한희성 레진엔터테인먼트 대표는 “만화가로서 도전과 성공을 꿈꾸는 이에게 공모전이 계속 뜻 깊은 도전 무대가 되기 바란다”면서 “웹툰 산업 기반 확대와 역량 있는 작가 발굴을 위해 계속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