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시에스, 여의천 숲길 조성 나무심기 캠페인 참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포시에스(대표 조종민·박미경)는 19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여의천 일대 도심 속 숲길 조성 나무심기 캠페인으로 나무 1000여 주를 식수했다.

포시에스 임직원들이 나무심기 캠페인에 참여해 나무를 식수하고 있다.
<포시에스 임직원들이 나무심기 캠페인에 참여해 나무를 식수하고 있다.>

이날 식수 행사는 여의천 일대에 '포시에스 숲길 2호'를 조성해 도심 속 맑은 공기와 환경을 보호하자는 취지로 포시에스, 서초구청, 트리플래닛이 함께 진행했다.

포시에스 임직원이 작년 양재천에 이어, 여의천에 '포시에스 숲길 2호'를 조성했다.
<포시에스 임직원이 작년 양재천에 이어, 여의천에 '포시에스 숲길 2호'를 조성했다.>

이번 캠페인으로 포시에스 임직원들이 여의천 일대에 느티나무, 왕벚나무 등 나무 1000여 주를 식수해 '포시에스 숲길 2호'를 조성했다. 앞으로 서초구청과 트리플래닛은 시민의 휴식공간이자 허파 역할을 하는 도심 속 숲길이 잘 유지될 수 있도록 꾸준히 관리할 예정이다.

포시에스는 지난해 3월에도 강남구 양재천에 무궁화나무 700여 주를 심어 '포시에스 무궁화 숲길'을 조성했다.

포시에스 전자문서 솔루션 오즈 이폼(OZ e-Form)은 녹색기술인증을 받은 제품이다. 포시에스 박미경 대표는 “전자문서 기술은 종이 없는 업무 환경을 구현해 탄소배출량을 줄이고 녹색성장에 기여한다는 점에서 나무심기 캠페인은 제품의 아이덴티티와 포시에스의 기업가치와 맞닿는 의미 있는 활동”이라며 “사회공헌 활동 중 하나로 매년 나무심기 행사에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포시에스는 나무심기 캠페인 외에도 설렁탕 나눔, 연탄 나눔, 농촌 일손 돕기, 아동 결연후원, 급여 끝전기부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서동규기자 dkse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