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전략산업이 발전해야 나라도 발전"...신찬훈 전품연 광주지역본부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기업에 우수한 기술을 이전, 친환경자동차를 비롯한 전략 산업 발전에 기여하겠습니다. 지역 산업이 발전해야 나라가 발전합니다.”

신찬훈 전자부품연구원 광주지역본부장은 지난 17일 경기도 성남에서 광주시 자동차산업과와 기술교류회를 개최했다. 지방자치단체 공무원과 기업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전품연의 신기술 동향 소개와 함께 교류·협력을 위해 마련된 자리다. 신 본부장은 광주 '에어가전혁신센터 구축 사업'을 기획한 주인공이다.

신찬훈 전자부품연구원 광주지역본부장은 “친환경자동차와 가전산업, 에너지산업 등 광주전략산업을 기술혁신과 융합을 통해 고도화 시키는 데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찬훈 전자부품연구원 광주지역본부장은 “친환경자동차와 가전산업, 에너지산업 등 광주전략산업을 기술혁신과 융합을 통해 고도화 시키는 데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 본부장은 이 자리에서 “우수 기술을 이전해 사업화하고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자율 주행 솔루션을 비롯한 친환경자동차 기술과 스마트 전자부품·소재 등 다수의 유망 기술을 이전할 수 있도록 가교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신 본부장은 지난달에도 광주시와 '스마트가전, 기술 혁신 매치 메이킹' 행사를 주관했다. 이번 기술교류회는 그 후속 행사다.

그는 “정부출연연구소 지역 분원은 지역 사회와 소통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광주에서는 친환경자동차와 가전 산업, 에너지 산업 등 전략 산업을 기술 혁신과 융합으로 고도화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