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8' 실물 사진 유출… 카툭튀는 '옥에 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외신을 통해 유출된 아이폰8 추정 모델 후면부.
<외신을 통해 유출된 아이폰8 추정 모델 후면부.>

애플 아이폰8으로 추정되는 제품 실물 사진이 유출됐다.

미국 정보기술(IT) 전문매체 BGR은 애플이 올 가을 공개할 것으로 예상되는 아이폰8 실물 사진을 독점 입수했다고 보도했다.

외신은 해당 사진 속 아이폰8 모델이 애플 공급업체로부터 유출된 도면을 기반으로 제작된 것이라고 소개했다.

사진 속 아이폰8은 유광블랙 글라스 케이스를 적용했으며, 전면부 홈 버튼이 사라진 게 눈에 띈다. 제품 측면은 메탈 소재를 적용, 블랙과 실버 투톤 컬러를 입혔다. 아이폰을 상징하는 '사과' 로고와 하단부 3.5㎜ 헤드폰 잭도 보이지 않는다.

후면부 좌측 상단에는 수직으로 나열된 듀얼카메라가 탑재됐다. 카툭튀(카메라 렌즈가 툭 튀어 나온 현상) 디자인은 옥에 티다. 옆모습이 마치 칫솔 모양 같다.

BGR은 “애플 아이폰8은 오는 9월 공개될 예정이지만 제조상 어려움으로 인해 10월 또는 11월로 연기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외신을 통해 유출된 아이폰8 추정 모델 전면부.
<외신을 통해 유출된 아이폰8 추정 모델 전면부.>
외신을 통해 유출된 아이폰8 추정 모델 측면부.
<외신을 통해 유출된 아이폰8 추정 모델 측면부.>
외신을 통해 유출된 아이폰8 추정 모델 하단부.
<외신을 통해 유출된 아이폰8 추정 모델 하단부.>

최재필기자 jpchoi@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