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연구팀, 암세포 전이 막는 '금 나노봉' 신기술 개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암세포 전이를 차단하는 기술이 미국 연구진에 의해 개발됐다.

27일 메디컬 뉴스 투데이에 따르면 미국 조지아 공과대학 모스타파 엘사예드 생화학 교수는 암세포가 다른 부위로 이동할 때 사용하는 '다리'인 사상위족(filopodia)을 잘라내 이동이 불가능하게 만드는 기술을 개발했다.

정상 세포가 조직 내에서 이동할 때는 진행방향 세포 부위에서 액틴 섬유가 그물망을 이루며 형성되는 돌출부(층상위족)를 다리처럼 이용한다. 그 연장 부분을 사상위족이라고 한다.

암세포는 층상위족과 사상위족을 지나치게 많이 만든다. 엘사예드 교수는 이 '미니 다리' 생성을 억제하는 금 나노 봉을 개발했다. 나노 봉은 RGD 펩타이드라는 분자로 코팅됐다. 이 펩타이드는 암세포 미니 다리를 과잉 생산하는 특정 인테그린 단백질과 결합, 그 기능을 차단한다고 그는 설명했다. 실제 시험관 실험에서 이 나노 봉이 암세포에 투여됐을 때 암세포 이동이 억제됐다. 정상 세포에는 영향을 주지 않는다. 이 특정 단백질은 암세포에서만 과잉 생산되며 정상 세포에는 많지 않기 때문이다.

금 나노 봉이 암세포와 결합했을 때 근적외선 레이저로 나노분자를 가열하면 암세포 이동이 차단된다고 엘사예드 교수는 설명했다. 이 연구결과는 국립과학원 회보(PNAS: Proceedings of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최신호에 실렸다.

[전자신문 CIOBIZ] 정용철 의료/SW 전문기자 jungyc@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