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와컴퓨터, 육군본부와 PC 8000여대 공급 계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다나와는 자회사 다나와컴퓨터가 지난 달 22일 육군본부와 업무용 PC 8206대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해당 PC는 인텔 i3 중앙처리장치(CPU)와 솔리드 스테이트 드라이브(SSD)를 탑재한 최신 모델이다. 육군 각 부대에 보급돼 지난 2011년 도입된 PC를 대체한다. 다나와컴퓨터는 이번 계약에 따라 올해 실적 목표를 기존 3만대에서 4만대 이상으로 상향 조정했다.

다나와컴퓨터 관계자는 “다나와컴퓨터는 조달청 선정 계약이행 실적평가에서 최우수등급을 획득하는 등 신뢰도 높은 제품과 안정적 공급능력을 인정받았다”면서 “중대형급 입찰에 적극 참여해 실적을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다나와컴퓨터, 육군본부와 PC 8000여대 공급 계약 체결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