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어스, 벡트라네트웍스와 총판 체결로 AI보안 시장 본격 공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4차 산업혁명의 주요 화두인 '인공지능'이 산업계 전반에서 각광을 받고 있는 가운데, 사이버 보안분야 역시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제품을 출시하고 있다.

ICT전문기업 굿어스(대표 박중현)는 미국 벡트라네트웍스와 총판계약을 체결하고 국내 인공지능(AI)기술 기반의 지능형지속가능위협(APT) 보안 시장에 본격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 체결로 굿어스는 800여 고객사를 대상으로 랜섬웨어를 포함한 알려지지 않은 악성코드에 의한 감염 단말기 및 좀비 단말기들을 탐지하여 날로 지능화 되고 있는 해킹 위협에서 안전해질 수 있는 벡트라의 인공지능 기반의 APT 대응솔루션 벡트라 코그니토(vectra Cognito) 솔루션을 제공할 방침이라고 한다.

벡트라 코그니토는 고객 내부 네트워크 트래픽을 일정기간 머신러닝(Machine Learning)을 통해 수집하고, 수집된 정보를 기반으로 이상(이례) 징후를 감지하는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이다. 특히, 벡트라는 고객 내 이상징후 뿐만 아니라 글로벌 악의적 정보를 모두 머신러닝을 통해 탐지모델을 만들어 이상 행위 및 악의적 행위 모두를 탐지해내는 것이 특징이다.

벡트라네트웍스의 인공지능 기반의 APT 대응 솔루션 벡트라 코그니토의 서비스 구조
<벡트라네트웍스의 인공지능 기반의 APT 대응 솔루션 벡트라 코그니토의 서비스 구조>

기존 보안 솔루션들은 악성코드 감염 전 ‘사전 방지’에 중점을 두어 왔다면, 이 제품은 감염 이후의 ‘탐지 및 대응’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다. 감염 이후에 내부 단말들의 네트워크 트래픽 행위를 감시하는 개념으로, 기존 보안 솔루션들이 보지 않는 내부 네트워크 영역과 기존 보안 솔루션들을 침투/우회하여 감염된 내부 단말을 찾아내는 것이 이 제품이 지향하는 목표이다.

또한, 탐지 결과들을 통합 분석 및 사이버 킬 체인(Cyber Kill Chain) 관점에서 한번 더 자동 분석/정리하여 가장 시급히 처리해야 할 결과들을 순차적으로 보여줘 보다 효율적인 관리가 가능하다.

박중현 굿어스 대표는 "인공지능을 이용한 벡트라 코그니토 총판 사업으로 국내 인공지능 보안시장의 선도주자로 자리매김 해가겠다. 이는 굿어스의 기존 클라우드 솔루션에 이어 인공지능 기반 솔루션을 추가하여 4차 산업혁명 대응 전략의 일환으로 회사의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보안 영역의 사업을 확대한다는 의미이다."고 말했다.

이향선기자 hyangseon.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