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측불허 웹공격에 불안한 기업들….‘웹보안 게이트웨이’가 희소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세계를 연일 강타하고 있는 워너크라이나 페트야 같은 랜섬웨어나 지능형 사이버 공격들이 웹을 타고 들어 오고 있어 기업들에게는 보안 강화는 최우선 과제이다. 대개의 기업에서는 기존의 웹필터나 방화벽으로 충분하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전체 인터넷 트래픽의 80-90%를 차지하고 있는 웹으로 예측할 수 없는 다양한 사이버 위협들이 침입해 웹보안 전용 솔루션인 웹보안 게이트웨이가 절실한 상황이다.

<시만텍 웹보안 게이트웨이 솔루션>

웹보안 게이트웨이는 웹 트래픽만 전문적으로 세세하게 살펴서 사이버 위협을 막는 것이다. 예를 들면 디스크에 걸렸을 경우 X레이 촬영을 하는데 보다 자세한 원인과 증상을 알기 위해 MRI 촬영을 한다. X레이가 단순히 뼈의 외관상의 모습을 문제를 살필 수 있는 반면 MRI는 뼈와 뼈사이의 보이지 않는 곳까지 보기 때문에 질병의 원인을 자세히 알 수 있어 적절한 치료를 할 수 있다.

시만텍 ‘웹보안 게이트웨이’는 바로 MRI와 같이 웹에서 보이지 않는 것까지 꼼꼼하게 분석해서 문제가 되는 것을 처리하고 막아준다. 웹의 처음부터 끝까지 분석할 때 파일에 들어있는 콘텐츠를 샅샅이 분석해서 우회된 악성코드를 탐지하고 삭제하고, 막아준다.

웹을 처음부터 끝까지 분석하게 되면 엄청난 데이터 때문에 성능에 영향을 줄 수 밖에 없다 . 그런데 시만텍 웹보안 게이트웨이는 상세한 웹분석과 성능저하 문제를 함께 해결했다. 완벽한 프록시 기능을 제공하면서도 시만텍이 보유한 네트워크 가속 기술을 적용하여 보안성은 높이고 성능 문제도 해결하여 기존의 사용자의 네트워크 사용 경험에는 영향을 주지 않는다.

시만텍이 운영하는 글로벌 인터넷 인텔리전스 네트워크는 전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악성코드 유포지 또는 공격자의 정보를 제공하는 가장 방대한 URL 콘텐츠를 제공한다. 전세계에서 수집되고 있는 악성코드에 대한 정보와 기술을 통해 누구보다 빠르게 사이버 공격에 대응할 수 있다.

웹이 점점 더 암호화된 SSL 트래픽에 의존도가 높아지고 있고 이러한 SSL 암호화와 복호화를 통한 악성코드 또한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 시만텍 웹보안 게이트웨이는 평문 뿐만 아니라 SSL 암호화 트래픽의 콘텐츠도 꼼꼼히 분석해서 보안위협을 막을 수 있다.

이향선기자 hyangseon.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