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니지2레볼루션, 두달만에 아시아매출 1000억 돌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넷마블게임즈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리니지2레볼루션(레볼루션)'이 출시 두달만에 아시아 시장에서 매출 1000억원을 돌파했다.

20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레볼루션은 출시 2달만에 아시아에서만 누적 매출 1000억원을 돌파했다. 중국, 일본 등 빅마켓을 제외한 아시아 11개국에만 게임이 출시됐다는 점을 감안하면 이례적인 매출이다.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최근 2분기 실적 발표 이후 컨퍼런스 콜에서 “아시아와 국내를 합쳐 레볼루션 일 매출이 20억원 중반 정도이며 아시아 지역 매출이 조금 더 많다”고 말했다.

넷마블은 올해 6월 아시아 11개국에 레볼루션을 출시했다. 대만, 홍콩, 싱가포르, 마카오, 태국, 필리핀 등 6개국에서 출시 직후 구글 플레이스토어, 애플 앱스토어에서 최고매출 1위에 올랐다.

이달 8일 기준 레볼루션 아시아 활동 계정 수는 840만개를 돌파했다. 레볼루션은 이번 달 23일 일본 출시를 앞두고 있다.

리니지2레볼루션, 두달만에 아시아매출 1000억 돌파

김시소 게임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