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사이언스챌린지서 유호진·허성범 학생 대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화그룹은 '한화사이언스챌린지 2017' 대회에서 한국과학영재학교 유호진, 허성범 학생을 대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들은 친환경 에너지원인 파력 발전의 효율성을 높일 방법으로, 파도의 움직임과 속도에 영향을 받지 않는 한 방향 톱니 '매직 휠(Magic Wheel)'을 고안했다. 이를 현실화하는 방안도 제시했다.

한화사이언스챌린지는 한화그룹이 주최하고 교육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과학창의재단이 후원하는 행사다. 24∼25일 경기 가평 한화인재경영원에서 본선이 열렸다.

올해 총 609팀, 1218명이 지원했다. 전문가 심사위원단의 1·2차 예선심사를 통과한 20개 팀이 최종 본선에 진출했다.

대상팀 4000만원, 금상 2팀 2000만원, 은상 2팀 1000만원의 장학금이 각각 주어졌다. 동상 이상 수상자는 향후 한화그룹 인사 또는 인턴십 지원 때 서류전형 면제 혜택을 받는다.

대상을 수상한 유호진(왼쪽), 허성범 학생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대상을 수상한 유호진(왼쪽), 허성범 학생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윤건일 전자/부품 전문기자 ben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