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조직위·강원도·KT, 평창올림픽 '붐업' 업무협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문화체육관광부와 2018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 강원도, KT가 7일한국프레스센터에서 대회 분위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문체부와 강원도, 조직위는 앞으로 올림픽 분위기를 조성할 수 있도록 홍보와 광고 등에서 협력한다. KT가 제공하는 5G 통신 등 특화서비스를 활용하는 방안을 강구한다.

KT는 공식 통신 파트너로서 안정적 통신과 방송중계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반시설(인프라) 구축과 운용, 세계인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한 홍보 활동 지원, 다양한 특화서비스 개발과 예산·인력 지원 등을 추진한다.

강원도는 홍보용품 배부, 평창원정대 운영, 언론 광고 등 대대적인 대회 분위기 조성 사업을 펼치고 있다. 문체부와 조직위를 비롯한 정부도 대회 분위기 확산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KT는 평창 동계올림픽 공식 통신 파트너로서 올림픽 및 패럴림픽 홍보와 대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추가로 투자할 계획이다.

업무협약식에는 문체부 노태강 제2차관, 최문순 강원도지사, 황창규 KT 회장, 여형구 조직위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노태강 문체부 차관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은 새 정부에서 반드시 성공시켜야 하는 국정과제”아렴서 “문체부, 강원도, 조직위, KT가 대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힘을 합쳐 뛸 것”이라고 말했다.

문보경 산업정책부(세종)기자 okm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