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광주디자인비엔날레서 '미래형 콘셉트 타이어' 전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타이어는 다음 달 23일까지 열리는 2017 광주디자인비엔날레에 참가해 콘셉트 타이어 등 미래 디자인 제품을 출품한다고 8일 밝혔다.

한국타이어 디자인 이노베이션 2016 수상 작품.
<한국타이어 디자인 이노베이션 2016 수상 작품.>

한국타이어는 이번 전시회에서 미래 운송수단(Mobility in the Future)을 소개한다. 미래 자동차 드라이빙 환경과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반영한 디자인 이노베이션 2016 수상 작품을 선보인다.

이번에 전시될 수상 작품은 자기장을 이용해 플렉서블 휠 주행이 가능한 매그플로트(Magfloat), 계단과 방지턱에서 자유롭게 이동이 가능한 플렉스업(Flexup), 코너링 주행을 극대화한 아이플레이(i-Play), 스케이팅 원리를 이용한 시프트랙(Shiftrac), 승객 수에 따라 타이어 부착이 가능한 오토바인(Autobine) 총 5종이다.

디자인 이노베이션은 세계 유수 디자인 대학과 함께하는 한국타이어 디자인 스폰서십 프로그램이다. 지난해에는 미국 신시네티 대학 디자인 커리큘럼과 함께 미래 자동차 환경 변화에 대응한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공개했다.

정치연 자동차 전문기자 chiye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