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로보월드, 13일부터 16일까지 일산 킨텍스서 개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017 로보월드가 13일부터 16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다.
<2017 로보월드가 13일부터 16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다.>

2017 로보월드가 13일부터 16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다.

2017 로보월드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로봇산업협회와 한국로봇산업진흥원, 제어로봇시스템학회가 공동 주관한다.

올해 로보월드는 △국제로봇산업대전 △국제로봇콘테스트&R-BIZ 챌린지 △국제로봇기술포럼 △로봇빅쇼 등 4가지 분야를 운영한다.

2017 로보월드 국제로봇산업대전에서는 16개국 151개사가 480개 부스를 조성한다. 제조업용 로봇과 서비스용 로봇, 로봇 부품을 전시한다. 최대 규모 협동로봇관을 선보인다.

해외 바이어 방문도 역대 최대 규모가 될 전망이다. KOTRA와 협의해 초청한 51개국 300여 명을 포함, 해외 바이어 약 2000명이 전시회를 방문한다.

지난해 열린 2016 로보월드에서는 해외 바이어 755명을 포함해 관람객 6만2000여명이 찾았다. 5000만달러 규모 수출상담액이 발생했다.

키노트 스피치와 특별 강연에는 정훈상 한화테크윈 센터장, 장준현 두산로보틱스 최고기술경영자(CTO), 한스 루돌프 프루어 F&P로보틱스 최고경영자(CEO), 송재복 고려대 교수, 타니구치 히사시 ZMP CEO, 김정하 국민대 교수가 참여한다.

신현우 한국로봇산업협회장은 “로보월드는 국내외 로봇산업 현재와 미래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글로벌 대표 로봇산업전시회”라며 “4차 산업혁명시대 화두로 떠오른 협동로봇을 비롯해 각종 포럼과 비즈니스 부스가 마련된 만큼 기업인과 관람객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