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케시-레디코리아, '관세사용 자금관리 프로그램' MOU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윤완수 웹케시 대표(오른쪽)와 김택윤 레디코리아 대표가 '관세사용 자금관리 프로그램'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고 기념 촬영했다. 웹케시 제공
<윤완수 웹케시 대표(오른쪽)와 김택윤 레디코리아 대표가 '관세사용 자금관리 프로그램'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고 기념 촬영했다. 웹케시 제공>

웹케시(대표 윤완수)는 통관프로그램 운영사 레디코리아(대표 김택윤)와 '관세사용 자금관리 프로그램'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양사는 관세사용 자금관리 프로그램을 통관 프로그램과 연동한다. 상품, 마케팅, 비즈니스 개발, 고객관리 프로세스 구축 등을 공동 진행한다.

레디코리아 통관 프로그램을 사용하는 관세사무소는 웹케시 자금관리 프로그램과 간편하게 연동, 이용이 가능하다. 기존 인터넷뱅킹과 엑셀로 수행했던 자금관리 업무를 관세사용 자금관리 프로그램으로 간편하게 처리한다.

웹케시 '관세사용 자금관리 프로그램'은 △통관자금청구서관리 △계좌수납관리 △관세사이체 △관세납부 등 관세사무소 자금관리 업무를 처리한다.

레디코리아의 관세사용 통관 프로그램은 통관·환급·경리 등 관세사 수출입 관련 업무를 단일 프로세스로 처리한다.

윤완수 웹케시 대표는 “관세사무소는 자금관리 업무 시 인터넷뱅킹과 엑셀을 이용하기 때문에 업무 부담을 느낀다”라면서 “레디코리아 통관 프로그램과 연동되는 관세사용 자금관리 프로그램은 자금업무 처리 정확성과 편리성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택윤 레디코리아 대표는 “관세사무소 업무 대부분은 레디코리아 프로그램으로 처리 가능하나 자금업무는 뱅킹을 활용하는 불편함이 있었다”면서 “자금관리 프로그램을 활용해 업무 효율성이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 CIOBIZ] 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