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스피커 '카카오미니', 18일 예약 판매 시작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카카오미니 이미지<사진 카카오>
<카카오미니 이미지<사진 카카오>>

카카오가 18일 오전 11시부터 모바일 주문 생산 플랫폼 '메이커스 위드 카카오'에서 스마트 스피커 '카카오미니'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카카오미니 예약 판매 가격은 5만9000원으로 책정됐다. 정식 판매가 11만9000원에서 약 50% 할인된 가격이다. 예약 구매자에게 '멜론 스트리밍 클럽' 무제한 듣기 1년 이용권과 카카오미니 전용 카카오프렌즈 피규어 1종을 제공한다.

카카오미니는 카카오 통합 인공지능(AI) 플랫폼 카카오아이(I)가 적용됐다. 카카오 계정 기반으로 카카오톡·멜론 등 다양한 카카오 서비스가 연동된다. '헤이 카카오'로 스피커를 깨워 대화한다. 음성으로 카카오톡 메시지를 친구에게 보낸다. 일정, 알람, 메모를 등록·확인한다. 뉴스, 환율, 주가, 운세 등 다양한 정보를 음성으로 이용한다.

카카오미니는 자동 업데이트된다. 택시 호출, 음식 주문, 장보기, 금융, 사물인터넷(IoT)까지 이용하도록 서비스 영역이 늘어난다. 다양한 외부 파트너와 연결로 수많은 기능을 더해 카카오미니 생태계를 만든다.

카카오미니는 방대한 멜론 음악 데이터베이스와 카카오아이 추천 엔진이 만나 이용자 기분과 상황에 맞는 음악을 들려준다. 이용자 취향을 지속 학습한다. 구체적 설명 없이 '헤이 카카오, 노래 틀어줘'라는 명령만으로 취향에 맞는 음악을 추천해준다.

예약 구매자는 10월 중 카카오미니를 받아본다. 10월 말 정식 판매에 돌입한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