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걸 산업은행장 취임, '4차 산업혁명 신성장분야 육성 앞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동걸 한국산업은행 신임 회장은 4차 산업혁명 관련 신성장분야 육성, 창업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등에 앞장서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동걸 한국산업은행 신임 회장
<이동걸 한국산업은행 신임 회장>

이동걸 산업은행장은 11일 산업은행 본점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4차 산업혁명 관련 신성장 분야 육성과 투명한 절차에 의한 구조조정이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

이 회장은 정부의 창업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산업구조 재편을 통한 전통산업 경쟁력 강화와 함께 국정과제가 속도감 있게 이행될 수 있도록 대표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역량 집중을 주문했다.

이 회장은 “구조조정은 국가경제와 대상기업에 최선이 되는 판단 기준과 엄정한 원칙하에 투명한 절차에 의해 진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산업은행 임직원에게 인재양성, 손익 및 리스크관리, 원활한 소통, 윤리경영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인정승천(人定勝天)'의 자세를 당부했다. 인정승천이란 사람이 노력하면 어떤 어려운 일도 극복할 수 있어 인력은 능히 운명을 만회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그는 “우리경제가 새로운 도약을 준비해야 하는 현 상황에서 국민들의 기대가 더욱 커지는 만큼 금융 역사를 새롭게 써나겠다는 뜨거운 열정과 사명감으로 미래를 준비하고 각자가 인정승천의 자신감과 의지로 맡은 업무에 충실히 임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명희 경제금융증권 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