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 한국생산성본부와 함께 '중소·중견기업' 역량강화 나선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김재홍 KOTRA 사장(왼쪽)과 홍순직 한국생산성본부 회장.
<김재홍 KOTRA 사장(왼쪽)과 홍순직 한국생산성본부 회장.>

KOTRA(사장 김재홍)는 12일 중소·중견기업 해외마케팅 역량과 생산성 향상을 위해 한국생산성본부(회장 홍순직)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교육연수분야' 협력 강화로 중소·중견기업의 글로벌화를 더욱 체계적으로 지원하게 됐다.

주요 협약내용은 △해외시장 개척·벤치마킹 교육·연수프로그램 공동 개발 및 운영 △해외 마케팅 역량 및 생산성 향상 관련 전문인력 양성 △주요 사업의 공동 홍보 및 마케팅 협력 △상호 교육·연수 정보 교류 등이다.

KOTRA는 축적된 수출지원경험과 세계 86개국 127개 해외무역관을 연계한 해외마케팅 역량강화 연수사업을 생산성본부와 협력한다. 한국생산성본부는 생산성향상 교육 및 컨설팅 노하우를 지원하고 온라인 이러닝시스템을 공유한다.

KOTRA는 10월부터 생산성본부 이러닝시스템을 통해 '수출첫걸음과정', '한눈에 보는 글로벌 시장'을 서비스한다. 연말까지 글로벌 마케팅, 해외투자실무, 국제비즈니스계약 등 온라인 과정도 공동 개발한다.

KOTRA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 '글로벌 스마트팩토리 벤치마킹 해외연수단', '선진기업 기술 R&D 연수단' 등 4차 산업혁명시대에 대응한 맞춤형 연수과정도 공동 운영할 예정이다.

김재홍 KOTRA 사장은 “양 기관간 연수협력은 우리기업의 글로벌 역량 강화를 통해 수출확대로 직결될 수 있다”며 “4차 산업혁명과 같은 빠르게 변화하는 패러다임에 맞춰 글로벌 산업역량 강화 과정 등 새로운 교육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