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포스트, 고효율 줄기세포 '스멉셀' 상용화 특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메디포스트 연구진이 줄기세포 배양 기술을 연구 중이다.
<메디포스트 연구진이 줄기세포 배양 기술을 연구 중이다.>

메디포스트(대표 양윤선)는 차세대 고효율 줄기세포 배양 기술 상용화에 대한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13일 밝혔다.

특허 명칭은 '증식력 및 분화기능이 개선된 간엽줄기세포를 포함하는 폐질환 예방 또는 치료용 약학적 조성물'이다. 고효율 줄기세포를 원료로 약학적 조성물이 폐조직, 폐혈관 재생에 효과를 입증하는 기술이다.

회사는 최근 줄기세포 기능과 품질을 향상하고 생산 원가를 절감하는 고효율 줄기세포 기술 확보에 주력한다. 차세대 줄기세포를 '스멉셀'이라고 명명했다. 현재 GMP에서 시험 생산 중이다. 기존 줄기세포에 비해 수율이 증가돼 치료 효율이 낮았던 난치성 질환 치료제 개발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

[전자신문 CIOBIZ] 정용철 의료/SW 전문기자 jungyc@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