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밴스, 스폿 조명 'LED 스폿'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ED 스폿
<LED 스폿>

레드밴스(대표 김대진)가 스폿 조명 'LED 스폿(LED Spot)'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신제품은 스포트라이트 등기구로 특정한 좁은 범위에만 빛을 비춘다. 3와트(W)와 5W 두 가지 유형으로 출시됐다. 크기는 지름 9.5㎝, 높이 5.4㎝다.

LED 스폿의 가장 큰 특징은 5000원대로 가격이 합리적이고 설치 방법이 간편하다. 신제품은 터미널 블록이 장착돼 있고 안정기가 내장돼 있다. 별도 안정기 없이 천장 매립 부분에 조명을 끼우기만 하면 된다.

충격과 열에 강한 폴리카보네이트 하우징을 적용해 가볍고 견고하다. 신제품은 따뜻한 광색 덕분에 안락하고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은 장소 곳에 악센트 조명, 부분 조명으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긴 수명도 장점으로 꼽힌다. 할로겐램프 대비 최대 75%까지 에너지를 절약한다. 하루 4시간 점등 시 약 14년을, 하루 8시간 사용 시 약 7년을 쓸 수 있다.

LED 스폿은 국제전기기기인증(CB)을 취득했다. 유해물질 제한지침(RoHS) 기준과 광생물학적 안정성 테스트(IEC62471) 국제규격 인증을 준수한 LED를 사용해 인체에 무해하고 친환경적이다.

신제품은 전국 레드밴스 대리점과 온라인에서 구매할 수 있다.

레드밴스 관계자는 “전반 조명에 스폿 조명을 추가로 설치하면 더욱 포근해 보이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면서 “최근에는 인테리어 목적으로 과감히 전반 조명을 없애고 은은한 분위기를 내는 스폿 조명을 전반 조명으로 활용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라고 말했다.

박소라기자 sr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