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랜드로버, 전기차로 만든 I-PACE 레이싱카 첫 공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재규어 랜드로버가 12일(현지시각) '2017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재규어 I-PACE 레이스 카와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SVX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재규어 랜드로버는 2020년부터 전 라인업에 전기차 모델을 전환한다는 목표다.

재규어의 전기차 레이싱카 'I-PACE eTROPHY'.
<재규어의 전기차 레이싱카 'I-PACE eTROPHY'.>

재규어는 고성능 프리미엄 SUV 전기차로 2018년 출시하는 재규어 'I-PACE'를 기반으로 개발된 'I-PACE 레이스카'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최초 공개했다.

'FIA Formula E' 월드 챔피언십을 지원하는 최초의 단일 브랜드 전기차 레이스 시리즈 'I-PACE eTROPHY'를 2018년 하반기 공개한다는 계획이다.

재규어 I-PACE eTROPHY 에서는 최대 20대의 I-PACE 레이스 차량이 홍콩, 파리, 상 파올로, 뉴욕 등 2018년 Formula E 가 열리는 각국 중심 도시의 서킷에서 10차례 레이스를 벌이며, 미래의 Formula E 스타들에게 등용문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재규어의 전기차 레이싱카 'I-PACE eTROPHY'.
<재규어의 전기차 레이싱카 'I-PACE eTROPHY'.>

랄프 스페스(Ralf Speth) 재규어 랜드로버 CEO는 “2020년부터 모든 재규어 랜드로버 라인업에 전기차가 추가 될 계획이다”며 “울트라 클린 가솔린 및 디젤 엔진뿐 만 아니라 순수 전기차,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마일드 하이브리드까지 고객들의 선택의 폭이 넓어질 것이다”고 말했다.

모터쇼에서 랜드로버 역사상 가장 모험심이 넘치고 강력한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SVX가 최초로 공개된다.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SVX에는 하드코어 오프로드 역량을 위해 특별하게 조율된 전자동 지형 반응 시스템 2(Terrain Response 2), 액티브 롤 컨트롤과 5.0리터 수퍼차지 V8 가솔린 파워트레인이 장착된다. 최고 출력은 525PS, 최대 토크는 625Nm이다.

SVX가 공개됨으로써 탁월한 온로드 성능과 최고급 럭셔리함으로 알려진 레인지로버 스포츠 SVR, 레인지로버 'SVAutobiography'와 함께 SVO(스페셜 비히클 오퍼레이션즈팀)의 포트폴리오 트로이카가 완성됐다.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SVX'.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SVX'.>

재규어 랜드로버는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재규어 I-PACE 레이스카와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SVX 이외에도 F-PACE의 뒤를 잇는 컴팩트 고성능 SUV 'E-PACE', 600bhp를 자랑하는 재규어 역사상 가장 강력한 슈퍼카 재규어 'XE 프로젝트8', 플래그십 XJ 세단의 최고속 버전 'XJR575', 재규어 'XF 스포츠브레이크'를 선보였다.

박태준 자동차 전문기자 gaiu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