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수도권 6개 대학서 '천원의 아침밥' 캠페인 전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아워홈, 수도권 6개 대학서 '천원의 아침밥' 캠페인 전개

아워홈은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수도권 6개 대학교 학생들에게 아침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아침밥' 캠페인을 이달 말까지 전개한다고 14일 밝혔다.

아침식사를 하면 혈당이 증가해 기억력과 인지능력을 높여 학생들의 학습능력을 향상시켜준다. 그러나 한 취업사이트의 조사에 따르면 한국 대학생 3분의2 가량이 불규칙한 식습관으로 인해 아침식사를 거르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따라 아워홈과 농림부는 조식 결식률이 높은 대학생들에게 아침식사 문화를 확산시키고 더 나아가 쌀 소비도 촉진하기 위해 '천원의 아침밥'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

아워홈과 농림부는 9월 한 달간 국민대학교, 숭의여자대학교, 건국대학교, 명지대학교, 용인대학교, 아주대학교 수도권 6개 대학에서 1000원짜리 조식메뉴 제공과 더불어 각종 이벤트와 홍보활동 등을 활발히 펼칠 계획이다.

특히 아워홈은 바쁜 아침시간 학생들이 간편하면서도 알차게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재료들을 한 그릇에 담아낸 덮밥 메뉴들로 '천원의 아침밥'을 구성했다. 학생들이 선호하는 식재료를 사용한 '불고기덮밥', '치킨커리덮밥' 등 든든한 영양 만점 메뉴들을 요일별로 다채롭게 구성해 매일 색다른 맛으로 학생들을 찾아간다.

한편, 캠페인 기간동안 인스타그램 해시태그 이벤트에 참여하면, '아워홈 지리산수' 500㎖도 무료로 증정한다.

아워홈 관계자는 “주머니 사정이 넉넉하지 않은 대학생들에게 든든한 아침밥을 부담 없는 가격에 제공하고 쌀 소비 촉진에도 기여할 수 있는 훌륭한 취지의 캠페인에 동참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를 통해 학생들에게 한식의 가치를 새롭게 일깨워 주고 올바른 식습관을 형성하는 데에도 도움이 되고 싶다”고 전했다.

이주현 유통 전문기자 jhjh13@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