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 회장 사실상 연임 확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이 사실상 연임을 확정지었다.

KB금융지주 확대지배구조위원회는 14일 오후 6시 국민은행 명동 본점에서 회의를 열어 윤 회장을 심층평가대상 단독 후보로 추천했다. 최종 후보로 추천된 김옥찬 KB금융지주 사장과 양종희 KB손해보험 사장이 인터뷰를 고사한 데 따른 것이다.

윤종규 KB금융 회장 사실상 연임 확정

이날 확대위는 지난 8일 후보자 7인의 장단점, 역량, 자질 등을 종합 고려해 최종후보자 3명을 선정했다. 최종 후보자군 선정 직후 최영휘 확대위원장은 각 후보들에게 인터뷰 수락 여부를 확인했으나 윤 회장을 제외한 후보자 전원이 고사 의사를 밝혔다.

이에 따라 확대위는 26일 제3차 회의를 열어 후보에 대한 심층평가를 실시할 계획이다. 심층평가는 3시간 이내 인터뷰 형식으로 이뤄진다.

확대위 위원들은 경영승계규정에서 정한 회장 최소자격요건 가운데 'KB금융그룹의 비전과 가치관을 공유하며, 장ㆍ단기 건전경영에 노력할 수 있는 자' 항목을 기준으로 평가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윤 회장이 1차 회의에서 기본 원칙으로 정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윤리경영 강화', '지속가능 성장을 위한 안정적 지배구조 확립', '조화롭고 역동적인 KB 기업문화 구축', '미래 성장 기반 구축' 등 4가지 과제를 잘 수행할 수 있는 인물인지를 검증할 계획이다.

유근일기자 ryu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