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뚜라미, 최고급 사양의 '거꾸로 IoT 콘덴싱 가스보일러'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귀뚜라미가 보일러 성수기를 맞아 '거꾸로 IoT 콘덴싱 가스보일러'를 13일 출시했다.

귀뚜라미, 최고급 사양의 '거꾸로 IoT 콘덴싱 가스보일러' 출시

'거꾸로 IoT 콘덴싱 가스보일러'는 사물인터넷(IoT), 콘덴싱, 저탕식, 에너지효율 1등급, 친환경 1등급, 가스·지진 감지 안전 기술 등 최고급 사양을 모두 적용한 제품이다.

IoT 기능을 기본 탑재, 스마트폰으로 보일러 전원, 온도, 24시간 예약과 각종 기능을 설정 가능하다, 보일러가 스스로 소비자의 사용 습관을 분석해 각 가정에 최적화된 보일러 사용 환경을 제공한다.

문제 발생 시 보일러가 자가 진단하고 소비자에게 알려준다. 보일러 상태는 본사 서버에서 통합 관리해 빠른 대처가 가능하다.

귀뚜라미 고유의 하이핀 특수 연관을 사용한 1차(현열) 열교환기와 최고급 스테인리스 주름관을 적용한 2차(잠열) 열교환기를 결합한 콘덴싱 기술로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실현했다.

안정적인 표면 연소가 가능한 금속 섬유 버너를 넣어 질소산화물(NOx) 배출을 최소화했다. 친환경 1등급을 달성했다.

온수 기능도 강화했다. 귀뚜라미 저탕식 보일러에 온수 증대 기술을 추가, 동급 용량의 다른 제품보다 온수를 더 많이 제공한다. 고급형 믹싱 밸브로 소비자가 원하는 온수 온도를 맞춰주며 일정하게 유지시켜준다.

지진을 감지하면 보일러 작동을 중단하는 가스누출탐지기와 지진감지기를 2중 안전장치로 갖췄다. 배기가스 누설 방지장치, 보일러 누수감지기, 배관압력 해소장치 등 귀뚜라미의 최고급 안전장치를 모두 적용했다.

귀뚜라미 관계자는 “신제품은 창업주 최진민 회장의 안전 철학을 모두 담아내면서 최고급 사양을 구현하는 데 집중한 결과물”이라면서 “IoT 기술로 편리함을 제공하고 에너지 절약과 환경보호를 실천하는 제품”이라고 밝혔다.

판매가는 용량별로 85만~95만원선으로 책정했다.

귀뚜라미, 최고급 사양의 '거꾸로 IoT 콘덴싱 가스보일러' 출시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