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한국인지과학산업협회, 경기북부 테크노밸리 유치 양해각서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사)한국인지과학산업협회(이하 ‘협회’)와 12일 시청 제2상황실에서 경기북부테크노밸리 유치를 위한 양해각서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경기북부테크노밸리의 양주시 유치를 통해 양 기관이 각자의 분야에서 협력하여 4차 산업혁명 대비 취업·창업 보육과 산업 수요에 맞는 인력양성 및 산업경쟁력 제고에 기여하여 정부정책인 일자리 창출을 구현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주시와 한국인지과학산업협회의 경기북부테크노밸리 유치를 위한 양해각서 체결식
<양주시와 한국인지과학산업협회의 경기북부테크노밸리 유치를 위한 양해각서 체결식>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경기북부테크노밸리 양주시 유치를 위한 상호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협회는 스타트업 입주기업 및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인공지능, 드론, 로봇등 인지과학 기술교육 및 컨설팅을 수행하기로 했다. 또한, 양주시는 협회의 산학협력 교육 및 연구개발 활동에 대하여 적극적인 행정지원을 약속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경기북부테크노밸리를 반드시 유치해 인지과학과 ICT융합산업 및 각종 연계 산업에 필요한 연구개발이 활성화시켜 산·학·연 협력을 통한 산업화 촉진 등 미래 청년 일자리 창출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향선기자 hyangseon.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