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IoT융합사업협동조합 '4차 산업혁명 리얼소통 컨퍼런스' 내달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IoT융합사업협동조합(이사장 김범진)은 올해 3회차를 맞이하는 '밥먹자 중기야' 행사를 11월 23일 더케이호텔 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무료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을 위한 '4차 산업혁명 리얼소통 콘퍼런스'를 주제로 열린다.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이 중심이 돼 4차 산업혁명에 선제적인 대응전략을 모색하고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할 차세대 기술과 실제 도입사례가 발표된다. 기업 미래성장을 위한 혁신 모멘텀을 마련하자는 것이 취지다.

중소기업중앙회 박성택 회장은 환영사로, 국회 제4차 산업혁명포럼 공동대표인 더불어민주당 박경미 의원, 국민의당 신용현 의원은 축사로 참여한다. 구글이 선정한 세계최고 미래학자 토마스 프레이가 내한해 '4차 산업혁명과 대한민국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의 미래'에 대해 주제강연을 할 예정이다. '4차 산업혁명과 정부정책의 미래전략'에 대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실무자가, '4차 산업혁명과 전기에너지'를 주제로 인코어드테크놀로지스 최종웅 대표가 강연을 한다.

주제강연 이후부터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할 차세대 기술과 혁신사례를 2개 세션으로 나누어 해당 전문가의 심도있는 강의로 만나볼 수 있다. 제1세션에서는 △수원시 이한규 제1부시장 '4차 산업혁명과 공공부문 혁신과제 및 사례' △서강대학교 박수용 교수 '블록체인이 가져올 미래의 변화' △NSHC 최병규 부사장 'IoT로 연결된 사회에서의 보안' 등의 주제로 발표한다.

제2세션에서는 △굿센 이상섭 이사 '스마트에너지 국내외 트렌드 및 활용사례' △성균관대학교 노상도 교수 '제조업의 서비스화와 마이크로 스마트팩토리' △트렌드서울 원영규 대표 '스마트팩토리 구현을 위한 3D프린팅 기술개발 동향 및 구축사례' 등의 발표가 있다.

또 우수 스타트업을 소개하는 '우수 스타트업 IR피칭'을 비롯 우수 중소기업을 소개하는 전시부스 및 PR타임, 경품추첨 등 다양한 이벤트로 꾸며진다.

한국IoT융합사업협동조합은 이번 콘퍼런스에서 한국대강소기업상생협회와 양해각서(MOU)를 교환하고 중소기업 IoT기술협력과 스마트팩토리 구축을 위한 전방위적인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