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큐브벤처스, 오디오 분석AI '코클리어닷에이아이'에 3억원 투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케이큐브벤처스, 오디오 분석AI '코클리어닷에이아이'에 3억원 투자

케이큐브벤처스가 오디오 인공지능 스타트업 '코클리어닷에이아이(Cochlear.ai)'에 3억원을 투자했다고 2일 밝혔다.

코클리어닷에이아이는 비언어적 소리에 머신러닝 알고리즘을 결합한 오디오 인공지능 플랫폼을 개발한다. 한윤창 대표를 주축으로 서울대 음악오디오연구실 석박사생들이 모여 올해 7월 설립했다.

코클리어닷에이아이가 개발한 오디오 분석 알고리즘은 다양한 사물인터넷(IoT) 기반 서비스와 기술에 적용할 예정이다. 기침 소리를 인지한 AI 홈 비서 디바이스가 사용자 감기 여부를 판단해 알림을 주는 방식이다.

미국전기전자공학회(IEEE) 주최와 구글 후원 오디오 환경음 분석대회(DCASE 2017)에 참가해 '환경음분류 2위' '경고음검출 1위' '소리이벤트검출 2위' '무인자동차 환경소리분류 1위' 등 총 4개 분야에서 최상위권 성적을 기록했다.

한윤창 코클리어닷에이아이 대표는 “오디오 기반 머신러닝 알고리즘 개발 핵심은 양질 데이터 확보”라면서 “기존 음성 인식에서 나아가 다양한 소리에 담긴 정보를 사람처럼 인지할 수 있는 플랫폼을 형성하기 위해 지속적인 기술 연구와 오디오 데이터 확충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기준 케이큐브벤처스 파트너는 “코클리어닷에이아이가 구현하는 오디오와 인공지능의 만남이 AI 시장의 빠른 성장에 발맞추고 해당 분야를 대표하는 모범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시소 게임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