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공사, 친환경 녹색·중소기업 기술개발 제품 구매 확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조폐공사는 공기업의 사회적책임(CSR) 경영 강화를 위해 각종 투자시 녹색 제품과 중소기업 기술 개발제품을 우선 구매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조폐공사, 친환경 녹색·중소기업 기술개발 제품 구매 확대

우선 각 부서별로 내년 투자계획 수립시 정부의 '친환경 인증마크' 등 환경표지인증을 획득한 산업용 제품과 사무용 기기, 필요 자재류와 GR(Green Recycled) 인증을 받은 우수재활용 제품을 우선 구매하도록 의무화했다

가구, CCTV, 발광다이오드(LED), 조명기, 복사기, 소프트웨어 등 제품은 신제품인증마크(NEP), 보건신기술인증(NET), GS(Good Software) 인증 등 기술인증을 받은 제품을 우선 구매할 예정이다.

조폐공사는 환경표지인증 제품은 해당 제품 구매의 80% 이상, 기술개발제품은 중소기업 물품 구매금액 대비 10% 이상을 구매할 방침이다. 조달청의 국가종합전자조달시스템 '나라장터' 종합쇼핑몰에서 친환경 녹색제품, 기술개발제품을 검색, 구매하고 해당 제품이 없을 경우 녹색제품정보시스템을 활용키로 했다.

올해 조폐공사의 환경표지인증 제품 구매율은 10월말 기준 9억5100만원으로, 총 구매금액 (11억6600만원)의 82%에 달한다.

정철용 조폐공사 조달전략팀장은 “친환경 및 기술개발 제품 구매를 늘려 환경을 보호하고 중소기업을 돕는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신선미기자 smsh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