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김동욱 NHN엔터테인먼트 이사 상무로 영입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전자가 김동욱 NHN엔터테인먼트 이사를 서비스플랫폼 FD 담당 상무로 영입했다.

LG전자, 김동욱 NHN엔터테인먼트 이사 상무로 영입

LG전자는 14일 분기보고서를 통해 김동욱 상무를 새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김 상무는 CEO(최고경영자) 직속조직 클라우드센터 산하 서비스플랫폼 담당으로 13일부터 출근했으며, O2O(온라인·오프라인 연계) 사업을 추진할 것으로 알려졌다.

NHN엔터테인먼트에서는 페이코사업본부장을 맡아 페이코 전용 근거리무선통신(NFC) 단말기 '동글'을 보급하는 데 앞장섰다.

향후 최성호 클라우드센터장 전무 밑에서 가전 제품이나 스마트폰에 접목할 수 있는 신규 서비스를 개발할 것으로 전망된다.

최성호 전무 역시 네이버 출신으로, 2012년 네이버에서 이직했다. 최 전무와 김 상무 두 사람은 네이버 검색본부와 서비스본부에서 일한 적이 있다.

김 상무는 KAIST에서 석·박사 과정을 마친 뒤 새롬기술, 삼성SDS, 네이버에서 근무했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