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윤리학회, '디지털시민성의 형성과 발전'을 주제로 추계학술대회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인터넷윤리학회(회장 권헌영)는 23일 서울 중구 코리아나 호텔에서 '디지털시민성의 형성과 발전'을 주제로 추계학술대회를 개최한다.

권헌영 학회장(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 교수)이 '디지털 시민성의 함의'를 주제로 기조연설 한다. 이후 인문학, 사회과학, 공학분야 3개 트랙에서 발표·토론을 진행한다.

한국인터넷윤리학회, '디지털시민성의 형성과 발전'을 주제로 추계학술대회 개최

인문학 트랙은 곽노완 서울시립대 도시인문학연구소 교수와 도승연 광운대학교 인제니움학부 교수가 발표를 진행한다. '디지털시대 도시와 시민에 관한 철학적 고찰'이 주제다. 사회과학 트랙에서는 오태원 경일대 경찰행정학부 교수와 유지연 상명대 휴먼지능정보공학과 교수가 '디지털시민성의 사회과학적 의미와 발전'을 주제로 강연한다. 공학트랙에서는 '디지털시민성 제고를 위한 공학적 방법론과 과제'를 주제로 한상기 테크프런티어 대표와 최홍규 한국교육방송공사 연구위원이 발표한다.

패널토론에서는 김정오 연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사회로 진행한다. 최종원 숙명여대 교수, 신용태 숭실대 교수, 김명주 서울여대 교수, 최환용 한국법제연구원 본부장, 조정문 한국정보화진흥원 수석이 토론한다.

한국인터넷윤리학회는 “이번 행사는 디지털 시민의 자유와 지위의 중요성을 확인하고 그 형성과 발전을 위한 인문·사회과학·공학적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만든 자리”라고 말했다.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