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첨단소재, 인도네시아 ABS 생산업체 인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롯데첨단소재는 인도네시아에서 유일한 ABS 생산업체인 PT. 아르베 스티린도와 PT ABS 인더스트리를 전격 인수한다고 밝혔다.
<롯데첨단소재는 인도네시아에서 유일한 ABS 생산업체인 PT. 아르베 스티린도와 PT ABS 인더스트리를 전격 인수한다고 밝혔다.>

롯데첨단소재는 인도네시아 ABS 생산업체인 PT. 아르베 스티린도와 PT ABS 인더스트리를 인수한다고 21일 밝혔다.

ABS는 가전제품, 자동차 소재로 사용되는 합성수지다. 인수금액은 공개되지 않았다.

롯데첨단소재가 인수한 업체는 연간 4만톤의 ABS 중합, 컴파운딩 제품 생산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롯데첨단소재는 약 1년 동안 가동을 정상화하고 추가 투자 등을 통해 생산능력을 약 7만3000톤 규모로 확대할 계획이다. 2019년부터 생산을 시작해 매출액 2000억원, 영업이익 150억원 규모로 성장시킨다는 목표다. ABS는 소득 수준이 증가하는 중국, 동남아시아 등 신흥개발국가에서 지속 수요 증가가 예상되고 있다.

국내 여수에 연산 67만톤 생산공장을 보유한 롯데첨단소재는 현재 생산규모 기준으로 ABS 분야 글로벌 5위다. 향후 추가 증설로 연간 100만톤 이상 규모 세계 4위 업체로 도약할 계획이다. 롯데첨단소재는 2022년경 30만톤 규모 신규 ABS 공장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 향후 인도네시아를 롯데그룹 화학 부문의 주요 해외 거점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박소라기자 sr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