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TI, 獨 전문 업체와 스마트공장 시험인증 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자부품연구원(KETI)은 민관합동스마트공장추진단(KOSF), 티유브이슈드-코리아와 스마트공장 시험인증 기술 분야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교환했다고 25일 밝혔다.

세 기관은 스마트공장 제품의 시험 및 인증과 관련해 공동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데모공장 구축 등 스마트공장 보급과 확산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협력기관 간 정보와 인력을 교류하고, 기업에는 스마트공장 수준진단 테스트를 제공하기로 했다. 아울러 제품 인증의 상호 인정을 위한 글로벌 시험·인증 인프라 구축을 추진할 예정이다.

티유브이슈드는 150년 이상된 글로벌 시험·인증업체다. 독일 스마트공장 관련 시스템의 모듈화 시험인증 규격 표준제정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박청원 KETI 원장은 “스마트공장은 아직 태동기에 있는 산업”이라며 “이번 협력을 통해 한국형 스마트공장 시험인증 규격을 정립하고, 우리나라의 주력 산업 규격을 국제표준에 반영시키는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박청원 KETI 원장, 박진우 KOSF 단장, 스테판 렌취 티유브이슈드-코리아 사장(왼쪽부터)이 22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했다.
<박청원 KETI 원장, 박진우 KOSF 단장, 스테판 렌취 티유브이슈드-코리아 사장(왼쪽부터)이 22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했다.>

윤건일 전자/부품 전문기자 ben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