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선물, 농업인 복지 증진 위한 기부금 2000만원 전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NH선물은 농업인 복지 증진을 위해 농산물 및 농업관련 파생상품거래 수수료 일부를 기금으로 조성해 2000만원을 농협재단에 기부했다. 이성권 NH선물 대표이사(사진 왼쪽 세번째)와 김남희 농협재단 사무총장(왼쪽 네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NH선물은 농업인 복지 증진을 위해 농산물 및 농업관련 파생상품거래 수수료 일부를 기금으로 조성해 2000만원을 농협재단에 기부했다. 이성권 NH선물 대표이사(사진 왼쪽 세번째)와 김남희 농협재단 사무총장(왼쪽 네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NH선물(대표 이성권)은 농업인 복지 증진을 위해 농산물 및 농업관련 파생상품거래 수수료 일부를 기금으로 조성한 2000만원을 농협재단에 기부했다고 27일 밝혔다.

NH선물 이성권 대표는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 구현을 위해 임직원이 하나로 뭉쳐 노력한 결과 연초 계획한 대로 기부금을 전달하게 됐다”면서 “기부금이 농업인 복지 증진을 위해 사용돼 어려운 여건으로 힘들어 하는 농촌지역에 작은 희망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NH선물은 농협에서 설립한 최초의 금융계열사로 파생상품 중개 전문회사다. 농협재단은 농촌 지역사회 유지·발전과 농업인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설립된 재단이다.

김명희 경제금융증권 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