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코리아, 이정헌 신임 대표 내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정헌 넥슨코리아 신임 대표 내정자.(사진=넥슨 제공)
<이정헌 넥슨코리아 신임 대표 내정자.(사진=넥슨 제공)>

넥슨(대표 오웬 마호니)이 5일 넥슨코리아 신임 대표이사로 이정헌 사업총괄 부사장을 내정했다.

이정헌 신임 대표는 2003년 넥슨코리아에 신입사원으로 입사했다. 2010년 네오플 조종실 실장, 2012년 피파실 실장, 2014년 사업본부 본부장을 거쳤다. 2015년부터 사업총괄 부사장을 역임, 사업역량을 발휘했다.

그는 'FIFA 온라인 3' 출시와 흥행을 이끌었다. 히트(HIT), 다크어벤저 3, 액스(AxE), 오버히트 등 다양한 모바일게임을 성공적으로 안착시켰다. e스포츠 분야 투자도 주도했다. 넥슨코리아의 지속 성장을 견인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현재 박지원 대표는 넥슨 컴퍼니 글로벌 최고운영책임자(COO)로 자리를 옮길 예정이다. 박 대표는 2014년 3월부터 넥슨코리아 대표이사를 지냈다. 재임 기간 활발한 투자와 인수를 진행, 게임 라인업을 확대했다.

이정헌 대표는 “넥슨은 긴 시간 쌓인 다양한 경험과 역량이 내재화돼 있다”며 “앞으로 넥슨만의 색깔과 경쟁력을 극대화해 세계 시장 우위를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최종희기자 choijh@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