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EL여기어때, 동대구점 오픈…10번째 거점 확보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여기어때 제공.
<사진=여기어때 제공.>

HOTEL여기어때가 열 번째 가맹점 동대구점을 열었다.

동대구점은 객실 50여개를 확보했다. 프리미엄 객실에는 전동 안마기가 설치돼 있다. 스위트 이상 객실은 스타일러, 스페셜 스위트 객실은 개인 사우나를 갖췄다. '도미토리 룸'도 운영 중이다. 야외 바비큐장과 수영장 등 부대시설을 조성할 예정이다. 모든 고객에게 조식이 제공된다. 고급 뷔페 메뉴가 나온다.

HOTEL여기어때는 숙박 O2O 서비스 여기어때(대표 심명섭)의 호텔 프랜차이즈 브랜드다. 서울, 경기, 경북, 광주, 대구, 인천, 충남 등 주요 대도시 거점에 자리 잡았다. 여기어때는 이들 거점을 기반으로 가맹점을 늘리고 있다. 현재 가맹 호텔 30곳을 확보했다.

서무정 HOTEL여기어때 부대표는 “250만 인구를 보유한 대구지역은 숙박 프랜차이즈 사업을 펼치기에 유리한 도시”라며 “열 번째로 문을 연 동대구점은 철저한 상권 분석과 기대 매출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선택”이라고 밝혔다.

최종희기자 choijh@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