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비맥스' 연매출 100억 돌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GC녹십자 '비맥스' 연매출 100억 돌파

GC녹십자는 고함량 비타민제 '비맥스'가 약사·소비자들 입소문에 힘입어 출시 5년만에 지난해 연간 매출 100억원을 달성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 2012년 출시된 비맥스는 TV, 라디오 등 대중매체를 통한 광고 없이 5년여 동안 연평균 30% 성장세를 이어왔다.

약사에게 깊이 있는 정보 제공이 가능한 직거래 유통방식과 세대·성별에 따른 맞춤형 제품 구성으로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시킨 마케팅 전략의 결과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약사가 소비자에게 비맥스를 추천하고 이를 먹어 본 소비자가 다른 소비자에게 추천하는 식의 입소문 효과다.

비맥스를 블록버스터급 일반의약품으로 키운 경험을 바탕으로 GC녹십자는 일반의약품 매출 확대를 추진한다. GC녹십자는 올해 기존 일반의약품(OTC)본부를 컨슈머헬스케어(CHC)본부로 재편하고 유통채널 다각화와 품목영역 확장에 나선다.

장윤형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wh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