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소비자가 직접 참여해 만드는 광고 올해도 이어간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SK이노베이션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소비자가 참여하는 기업PR캠페인을 만든다.

SK이노베이션 광고 대행사 선정 경쟁 프레젠테이션 현장. [자료: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 광고 대행사 선정 경쟁 프레젠테이션 현장. [자료: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은 지난 9일 서울 SK서린빌딩에서 열린 '2018년 기업PR캠페인 대행사 선정 경쟁 프레젠테이션'에 대학생 150여명을 심사위원으로 초청, 기업PR캠페인 대행사를 직접 평가하고 선정토록 했다고 10일 밝혔다.

심사위원으로 초청된 대학생들은 지난달 28일부터 이달 3일까지 7일간 SK이노베이션 페이스북을 통해 응모한 이들 중 선정했다. 지난해 기업PR캠페인 대행사 선정 경쟁 프레젠테이션에 참석한 대학생은 40여명이었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해 참석자 호응이 좋아 올해 큰 폭으로 참석인원을 늘렸다고 설명했다.

심사위원으로 참석한 심소은(24)씨는 “소비자와 소통을 중요시하는 SK이노베이션의 기업문화가 느껴졌다”고 말했다.

국내 '아트버타이징' 선두주자로 꼽히는 SK이노베이션 기업PR 캠페인은 매번 혁신적인 아트 기법을 선보이며 시리즈 전 편이 큰 인기를 끌었다.

SK이노베이션 기업PR캠페인 1편은 드로잉 기법을 활용해 선을, 2편은 터키 에브루 기법을 적용해 면을, 3편은 사이매틱스를 접목해 소리를 시각화해 공간을 부각시켰다.

SK이노베이션 광고 대행사 선정 경쟁 프레젠테이션 현장. [자료: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 광고 대행사 선정 경쟁 프레젠테이션 현장. [자료: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은 소비자를 기업PR캠페인 대행사 선정 과정에 참여시키고 사용된 예술기법 시연회에 초청하는 등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지속해 더 큰 관심을 모았다.

2018년 SK이노베이션 기업PR캠페인은 오는 3월 중 선보일 예정이다.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