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 현장조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세청,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 현장조사

국세청이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에 대해 세무조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10일 국세청은 서울 강남구 빗썸 본사를 상대로 현장조사를 벌였다. 국세청 직원들은 가상화폐 거래 관련 자료를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세청의 이번 조사가 정부의 가상화폐 과세 움직임과 관련이 있다는 관측도 있다.

가상화폐 거래에 따른 차익 등에 과세하기 위해서는 세원을 파악해야 하며 이를 위해서는 가상화폐 거래소의 협조가 필수적이다.

빗썸 관계자는 “정확한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