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에스티, 아스트라제네카와 면역항암제 공동연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동아에스티, 아스트라제네카와 면역항암제 공동연구

동아에스티는 10일(현지 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에서 영국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와 혁신적 면역항암제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발표했다.

동아에스티는 아스트라제네카가 연구 중인 세 가지 면역항암제 타깃 선도물질 및 후보물질을 도출하는 물질탐색연구를 공동으로 진행한다. 연구를 통해 도출되는 모든 지적재산과 특허를 공동 소유하며 별도의 합의를 통해 양사가 전용실시권을 사용한다.

수잔 갈브레이스 아스트라제네카 혁신의약품 개발부문 항암사업부 부사장은 “공동연구로 양사가 관심을 갖는 항암제 개발에 각 전문역량을 발휘해 큰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강수형 동아에스티 부회장은 “면역항암제 분야 R&D역량을 인정받아 글로벌 제약바이오기업과 공동연구를 진행하게 돼 기쁘다”면서 “공동연구 전폭적 지원으로 혁신 후보물질을 도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장윤형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wh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