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신한은행 중기 일자리 창출 위해 맞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중소기업진흥공단은 11일 신한은행과 중소기업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이번 협약을 통해 중소기업이 겪고 있는 인력난 문제를 해결하고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공동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중진공은 전국 16개 지역본부에 설치된 기업인력애로센터를 활용해 중소기업의 구인수요 발굴 을 담당한다. 신한은행은 우량기업 추천과 금융 연계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임채운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중소기업의 인력수급 문제가 원활히 해결되고, 나아가 신정부의 숙원 과제인 청년 일자리가 많이 창출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임채운 중진공 이사장(사진 오른쪽)과 위성호 신한은행장.
<임채운 중진공 이사장(사진 오른쪽)과 위성호 신한은행장.>

유근일기자 ryu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