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톡스, 보툴리눔 톡신 '메디톡신' 중국 허가 신청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메디톡스, 보툴리눔 톡신 '메디톡신' 중국 허가 신청

메디톡스는 보툴리눔 톡신 제제 '메디톡신' 중국 허가를 신청했다고 9일 밝혔다.

메디톡스는 중국 식품의약품감독관리총국(CFDA) 가이드라인에 근거해 중국 내 임상시험을 마무리하고 허가를 신청했다.

중국 허가가 승인되면 메디톡스는 보툴리눔 톡신 제제를 생산하는 국내 기업 중에서 가장 먼저 중국에 진출한다.

메디톡스는 2015년 중국 내 미용성형 시장에서 영업망을 갖춘 블루미지 바이오테크놀로지와 합작법인 메디블룸 차이나를 설립하는 등 현지 진출을 준비해왔다.

메디톡스 관계자는 “중국 진출이 예정대로 진행되면 매출 1조 원을 달성하겠다는 비전 실현이 한 발짝 더 가까워질 것”이라며 “블루미지 바이오테크놀로지와 합작법인을 설립한 만큼 차별화된 마케팅 전략으로 시장 선점 효과를 누리겠다”고 말했다.

장윤형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wh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