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20만원대 'X4' 출시… LG페이 탑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전자가 3일 보급형 스마트폰 'LG X4'를 출시했다.
<LG전자가 3일 보급형 스마트폰 'LG X4'를 출시했다.>

LG전자가 3일 보급형 스마트폰 'LG X4'를 출시했다. 이동통신 3사 공용 모델로 출고가는 29만7000원이다.

X4는 LG페이를 탑재했다. 스마트폰에 지문·비밀번호를 입력하고 결제 단말에 갖다 대면 신용카드와 동일하게 결제된다. LG전자는 신한카드, 롯데카드, 하나카드 온라인 결제 서비스 영역까지 확대, LG페이 범용성 강화했다.

손가락을 지문인식 버튼에 접촉하는 것만으로 셀피 촬영을 하거나 화면을 캡처하는 '핑거터치' 기능을 장착했다. 셀피 촬영 시 후면 홈 버튼에 손가락을 갖다 대면 곧바로 촬영한다. 화면을 보다가 후면 홈 버튼을 두 번 터치하면 보고 있는 화면이 캡처, 스마트폰에 저장된다.

이용자가 전용 이어폰을 꽂으면 데이터 차감 없이 HD DMB TV·FM 라디오 기능도 활용할 수 있다. 색상은 블랙·골드 두 가지다.

안병덕 LG전자 모바일마케팅담당은 “LG전자만의 차별화된 편의 기능을 골라 담은 X4가 중저가형 스마트폰을 찾는 고객에게 훌륭한 대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가 3일 보급형 스마트폰 'LG X4'를 출시했다.
<LG전자가 3일 보급형 스마트폰 'LG X4'를 출시했다.>
LG전자가 3일 보급형 스마트폰 'LG X4'를 출시했다.
<LG전자가 3일 보급형 스마트폰 'LG X4'를 출시했다.>

최재필기자 jpchoi@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