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로이 김 바비돌' 등장…다양성 추구 16종 새 바비인형 공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 세계 많은 소녀 팬이 열광하는 바비인형이 직업 세계 다양성을 추구하고 있다.

바비인형 제조사 마텔은 세계 여성의 날(8일)을 맞아 16종의 새로운 바비인형을 공개했다고 USA투데이가 6일(현지시간) 전했다.

이 신문은 “현대적이고 새로운 여성의 역할 모델을 표현하고자 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눈에 띄는 인형은 '클로이 김 바비돌'이다.

'클로이 김 바비돌' 등장…다양성 추구 16종 새 바비인형 공개

평창올림픽 스노보드에서 금메달을 목에 건 한국계 클로이 김(18)은 대회기간 내내 통통 튀는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 바비돌은 자유분방한 스노보드 복장에 모자를 살짝 눌러 쓴 모습이 클로이 김을 잘 표현했다는 평이다.

클로이 외에도 유명한 여성 조종사 아멜리아 이어하트, 미국항공우주국(NASA) 수학자 캐서린 존슨, 영화 '원더우먼' 감독 패티 젠킨스, 복싱선수 니콜 애덤스 등이 새로운 바비군단에 합류했다.

조성묵기자 csmo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