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말이음센터, 평창 동계패럴림픽 성공 지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유지선 손말이음센터 중계사가 청각장애인과 수화로 대화를 나누고 있다.
<유지선 손말이음센터 중계사가 청각장애인과 수화로 대화를 나누고 있다.>

청각·언어 장애인의 의사소통을 위해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이 운영하는 '손말이음센터'가 평창 동계패럴림픽 성공 운영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NIA는 평창 동계패럴림픽에 참여하는 청각·언어 장애인이 긴급 상황 발생 시 112 신고를 원활하게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패럴림픽 기간 동안 손말이음센터와 경찰청 112신고센터를 연결하는 핫라인을 구축했다.

또, 패럴림픽 현장에 근무하는 경찰 업무폰에 손말이음센터 앱을 설치, 대회에 참여하는 청각·언어장애인의 다양한 민원에 쉽고 적극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청각·언어 장애인의 긴급 상황 대처가 원활하지 못한 상황에서 손말이음센터와의 핫라인은 평창 동계패럴림픽의 성공적 운영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안호천 통신방송 전문기자 hcan@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