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브로드밴드, 영상·광고 크리에이터 나서…'비 크리에이터' 프로젝트 가동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SK브로드밴드, 영상·광고 크리에이터 나서…'비 크리에이터' 프로젝트 가동

SK브로드밴드가 콘텐츠 산업 활성화를 위해 영상·광고 크리에이터를 양성한다.

SK브로드밴드는 1억2000만원 규모 크리에이터 육성 프로젝트 '비 크리에이터(Be Creator)'를 진행, 다음달 30일까지 접수한다고 13일 밝혔다.

프로젝트는 영상과 광고 콘텐츠 부문으로 나뉜다. 영상 콘텐츠 부문은 시나리오부터 제작 지원, 스타 감독의 멘토링까지 아마추어 제작자 요구에 부합하는 모든 과정을 지원한다. 총 4개월의 장기 육성 프로젝트다.

영상에 관심 있는 대학생과 일반인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단편영화, 애니메이션, 웹드라마 부문 시나리오를 통해 1차 5개 팀을 선발, 1000만원 제작비를 지원한다. 제작기간 동안 스타 영화감독 멘토링도 받을 수 있다. 최종 선발 우수작품에는 대상 2000만원, 최우수상 1000만원 등 추가 상금을 지급한다. SK브로드밴드 미디어 플랫폼 B tv와 옥수수에서 상영할 기회를 제공한다.

광고콘텐츠 부문은 영상광고와 인쇄광고 분야로 지원할 수 있다. 광고에 관심 있는 모든 대학생(재학생 및 휴학생 포함)을 대상으로 개인 또는 3인 이내 팀 단위 참여가 가능하다.

대상과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팀에게는 각각 1000만원과 500만원 상금과 SK브로드밴드 신입 공채 지원 시 서류 면제 혜택을 준다.

윤석암 SK브로드밴드 미디어부문장은 ““미래 콘텐츠 크리에이터 양성을 위해 마련한 이번 프로젝트에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사람의 많은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권동준기자 dj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