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반도체, '나노드라이버' 적용 직관형 LED 모듈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서울반도체가 공간활용도를 높인 직관형 발광다이오드(LED) 모듈을 출시했다.

제품은 교류전원을 직류로 변환하는 컨버터를 획기적으로 줄인 것이 특징이다. 가로, 세로가 각각 13.5㎜에 불과한 소형 '나노드라이버'를 적용해 조명장치의 크기, 무게, 부피를 줄일 수 있게 했다. 나노드라이버는 빛이 깜빡이는 플리커 현상도 억제하는 기능도 한다. 또 제품에 적용된 LED는 180도 광각으로 빛을 고르게 전달할 수 있다.

직관형 LED 모듈은 기존 형광등을 대체할 수 있는 제품이다. 서울반도체 신제품은 6인치, 12인치, 18인치 3종으로 출시됐다. 광량은 각각 620, 1240, 1840루멘을 지원한다. 각각의 제품은 직렬로 서로 연결돼 길이가 긴 조명을 구성할 수 있다. 색온도는 3000CCT, 연색성(CRI)은 90이다. 장시간 수명을 보증하는 UL인증과 낮은 플리커 수준을 증명하는 Title 24 요구사항을 충족했다고 서울반도체는 전했다.

일반 LED 드라이버(왼쪽)와 나노드라이버 비교
<일반 LED 드라이버(왼쪽)와 나노드라이버 비교>
나노드라이버가 적용된 직관형 LED 모듈
<나노드라이버가 적용된 직관형 LED 모듈>

윤건일 전자/부품 전문기자 benyun@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