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원,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최초 인도네시아 진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E
코인원,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최초 인도네시아 진출

코인원(대표 차명훈)이 업계 최초로 해외 첫 암호화폐 거래소를 열었다. 코인원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코인원 인도네시아(Coinone Indonesia)'를 설립하고 글로벌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고 16일 밝혔다.

인도네시아는 높은 경제 성장률과 2억6000만명이 넘는 세계 4위의 인구를 갖춘 국가다.

다양한 금융서비스 내에서 암호화폐 및 블록체인을 활용한 신규 사업 기회가 많을 것으로 판단된다.

코인원은 국내 거래소 운영 노하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인도네시아 현지 제도와 문화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선보인다.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코어 시스템을 적용했을 뿐 아니라, 멀티시그 월렛(Multi-Sig Wallet), 2단계 인증(2FA) 등 다양한 보안 솔루션을 도입했다. 또 시장 초기 단계인 인도네시아에서 암호화폐 및 블록체인 산업이 올바르게 자리잡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규제 당국과도 긴밀히 협조할 예정이다.

코인원 인도네시아는 16일부터 한달간 1차 사전등록을 시작한다. 사전등록은 이메일 주소로 간단하게 진행 가능하며, 인도네시아 외 외국인도 신청 가능하다. 단, 외국인은 사전등록 기간 종료 후 여권 및 비대면인증 과정을 통한 별도 심사 과정이 필요하다.

이후 5월 24일 사전등록자에 한해 서비스를 출시한다. 사전등록자 중 1만 명을 선정해 최대 1000만루피아(약 80만 원) 상당의 암호화폐를 받을 수 있는 에어드랍 이벤트도 진행한다.

서비스 출시 후 본인인증을 완료하면 수수료 무료 쿠폰 10장도 지급된다. 공식 오픈은 6월 말이다.

코인원 인도네시아는 △비트코인(BTC) △비트코인 캐시(BCH) △이더리움(ETH) △이더리움 클래식(ETC) △라이트코인(LTC) △퀀텀(QTUM) 등 총 6종류의 암호화폐 거래가 가능하다. 이후 순차적으로 암호화폐를 추가할 예정이다.

차명훈 코인원 대표는 “인도네시아는 코인원이 글로벌로 나아가는 첫 디딤돌 역할을 할 것”이라며 “기술 중심의 운영 전략으로 암호화폐 문화를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