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수닷컴, '보안'과 '생산성' 다 잡는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보안과 생산성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

파수닷컴(대표 조규곤)은 16일 역삼동 르메르디앙 서울 호텔에서 '파수 디지털 인텔리전스(FDI) 2018'을 개최하고 비정형데이터와 애플리케이션 보안과 생산성 라인업을 발표했다.

파수닷컴은 '디지털 혁신을 리드하라(Lead the Digital Transformation)'라는 주제 아래, 디지털 혁신을 위한 비정형 데이터 보안과 관리, 외부협업 솔루션을 선보였다.

조규곤 파수닷컴 대표는 “기업이 디지털 혁신을 하려면 데이터와 애플리케이션 보호와 함께 생산성까지 잡아야 한다”고 말했다.

조규곤 파수닷컴 사장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을 발표했다.
<조규곤 파수닷컴 사장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을 발표했다.>

파수닷컴은 사업 분야를 데이터와 애플리케이션으로 구분했다. 파수닷컴은 주로 비정형데이터 보안과 생산성 향상에 힘쓴다. 이번에 비정형 데이터 식별과 분류 솔루션 '파수 데이터 레이더(Fasoo Data Radar)'를 소개했다. 파수 데이터 레이더는 관리가 어려운 비정형 데이터를 자동으로 찾고 분류해 중요 문서를 지속해 보호한다.

파수 데이터 시큐리티 프레임 워크
<파수 데이터 시큐리티 프레임 워크>

기업 생산성을 향상하는 데이터 중심 협업 솔루션도 내놨다. 랩소디 에코는 문서 저장 위치나 전달 경로에 관계없이 공유한 문서를 중심으로 쉽고 안전하게 협업이 가능하다. 내·외부 각각 채널로 전달한 파일을 워크 그룹별로 한눈에 파악한다. 랩소디는 차세대 전사 문서 관리 플랫폼이다. 빅데이터 분석은 '애널리틱 DID'가 책임진다. 빅데이터 활용을 위한 개인정보 비식별화 플랫폼이다. 데이터 활용은 개인맞춤형 검색을 강화한 인공지능 기반 메모 플랫폼 '디지털페이지'가 담당한다.

데이터 중심 협업 솔루션 '랩소디'
<데이터 중심 협업 솔루션 '랩소디'>

애플리케이션 보안은 '스패로우'가 맡는다. 스패로우는 기존 구축형(온프레미스)에 클라우드형으로 확장했다. 스패로우 온 클라우드는 가입과 결제만으로 언제 어디서나 소스코드를 올려 취약점을 찾는 서비스다. 기업 관리자는 별도 클라우드 저장공간에 소스코드를 올리고 취약점을 점검한다. 소스코드는 물리적으로 분리된 공간에 기업이 관리하는 계정에서만 접속한다.

파수닷컴은 11일 스패로우 사업부를 독립법인으로 분사시켰다. 장일수 스패로우 대표는 “스패로우 온 클라우드는 SaaS와 IaaS를 결합한 하이브리드 서비스로 보안성과 생산성까지 올린다”고 말했다. 행사에는 파수 존 헤링 미국법인 CEO가 북미시장 데이터 보안 현황과 영업 전략을 발표했다. 파수닷컴 말레이시아와 동남아시아 지역 담당 파트너이자 말레이시아 정부 문서 현대화 사업 주관 PM이 파수 솔루션 적용 사례를 소개했다.

조규곤 대표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설명했다.
<조규곤 대표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설명했다.>

김인순 보안 전문기자 insoon@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