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판교 알파돔'에 약 2000억원 투자… 사무공간 확보차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판교 알파돔시티 조감도.
<판교 알파돔시티 조감도.>

네이버가 판교 알파돔시티에 약 2000억원을 투자했다.

네이버는 16일 미래에셋 사모펀드(PEF)인 '미래에셋맵스전문투자형 사모부동산투자신탁 62호'에 1963억원(지분 45.1%)을 출자했다. 이 펀드는 판교 알파돔시티 6-2구역 개발에 투자하는 목적으로 지난해 연말 조성됐다. 총 규모는 4109억원으로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운영한다. 네이버와 미래에셋대우는 2016년 12월 신성장펀드를 시작으로, 아시아 유망 스타트업에 공동 투자하는 등 협력 관계를 맺고 있다.

네이버 관계자는 “현재 제2사옥을 건축하고 있지만 지속적으로 인력이 늘어나고 있어 향후 안정적인 사무공간 확보 차원에서 신규 개발 부지에 투자했다”면서 “미래에셋이 해당 부지의 개발권을 가지고 있어 분할 투자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유창선 성장기업부 기자 yuda@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