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드림플러스, 교육·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 육성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화 드림플러스, 교육·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 육성

한화 드림플러스는 교육 전문 기업 교원그룹, 디지털 헬스케어 전문 엑셀러레이터 신패스DHN과 함께 6개월간 육성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VR, AR, 로봇 등 에듀테크 스타트업과 온·오프라인 교육 콘텐츠를 만드는 스타트업을 선발할 계획으로 7월부터 6개월간 진행할 예정이다. 사업협력 프로젝트를 함께 기획하고 사업화를 지원한다. 다양한 네트워킹 지원은 물론 추후 한화 및 교원이 직접 투자도 검토할 수 있다고 밝혔다.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는 웰니스, 피트니스를 포함한 B2C 분야 스타트업 또는 인공지능, 스마트의료, 의사대상 서비스 등 헬스케어와 접목 가능한 스타트업이 대상이다. 7월부터 6개월간 특화 교육 및 전문가 멘토링, 사업연계, 투자 검토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국내 유수의 대학 교수, 의사 및 전문가로 이루어진 멘토진을 갖췄다.

교육 부문 접수기간은 6월 10일, 결과 발표는 15일 한다.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는 6월 3일까지 접수 받고 6월 5일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